PSG 이강인, 한글 유니폼 입고 출전

bet38 아바타


이강인이 소속팀 파리 생제르맹(PSG)에서 ‘한글 이름’을 달고 경기를 뛰었다.

이강인은 10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의 파르크 데 프랭스에서 스타드 랭스와 치른 2023-2024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1 25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격, 경기가 끝날 때까지 플레이를 이어갔다.

오른 측면 공격수로 나선 이강인은 전반 내내 양질의 크로스를 문전으로 공급하며 PSG의 공격을 이끌었다.

전반 19분에는 크로스를 문전으로 붙여 스트라이커 곤살루 하무스가 2-1을 만드는 골을 넣는 데 도움을 줬다.

오른 측면에서 이강인의 발을 떠난 공이 랭스 미드필더 발랑탱 아탱가나의 몸에 맞고 하무스 앞에 떨어졌고, 하무스가 침착하게 마무리해 골그물을 흔들었다.

모로코 국가대표팀의 간판인 풀백 아슈라프 하키미와 오른 측면에서 호흡을 맞춘 이강인은 후반에는 직접 골문도 노렸다.

후반 18분 수비수 2명을 속인 후 오른발로 찬 강슛이 예반 디우프 골키퍼의 선방에 막히자 2분 후에는 왼발로 낮게 깔아 차 골대 하단 구석을 노렸으나 득점으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이날 서울의 ‘PSG 플래그십 스토어’ 개점을 기념해 이강인을 포함한 PSG 선수들이 한글로 마킹된 유니폼을 입고 출전해 한국팬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사진=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