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샌프란시스코 이정후, 가벼운 옆구리 통증 시범경기 결장

bet38 아바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이정후(26)가 시범경기에 결장한다.

미국 매체 ‘샌프란시스코 클로니클’은 24일(한국시간) “이정후가 가벼운 옆구리 통증으로 25일 시범경기 라인업에서 빠졌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부상이 가벼워 곧 MLB 시범경기 데뷔전을 치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MLB는 올해 이정후의 행보를 주시하고 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닷컴은 이정후를 ‘2024 올 루키 팀’ 외야수에 선정했고, ‘타격왕 다크호스’라는 평가를 하기도 했다.

이정후는 2023시즌 뒤 포스팅 시스템(비공개 경쟁입찰)으로 MLB 진출을 시도했다. 지난해 12월 샌프란시스코와 6년 1억1300만달러(약 1504억원)에 계약했다.

포스팅 시스템을 통해 MLB 무대를 밟는 한국 선수 중 역대 최대 규모다. 4년 뒤 남은 계약을 파기하고 프리에이전트(FA·자유계약선수) 자격을 얻을 수 있는 옵트아웃 조항도 포함돼 있다.

[서울=뉴시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