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현대, 중대재해 유가족 장학재단 세운다…권오갑 회장 제안

bet38 아바타


가칭 ‘HD현대 희망재단’ 설립…”유가족 슬픔 함께하는 게 도리”

권 회장, 사재 1억원 출연…그룹 내 조선 3사도 기금 내 동참

중대재해 피해 유가족 자녀에 학자금․저소득층 생활 등 지원

권오갑 HD현대 회장(사진=HD현대)

컨슈머타임스=이승구 기자 | HD현대가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조선소 중대재해 피해 유가족을 위한 장학재단을 설립한다.

이는 권오갑 회장의 제안으로 이뤄졌으며, 권 회장은 사재 1억원을 출연하고 그룹 내 조선 3사도 함께 기금을 출연해 계획에 동참한다.

 

HD현대는 이 같은 내용의 ‘HD현대 희망재단'(가칭)을 설립키로 했다고 7일 밝혔다.

권 회장은 “불의의 사고로 부모를 떠나보내거나, 자식을 잃어버리는 유가족의 마음을 생각하면 가슴이 먹먹해진다”며 “늦었지만 이분들의 아픔과 슬픔을 조금이나마 위로하는 것이 도리이며, 조선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HD현대가 앞장서야 한다”고 말했다.

권 회장은 재단 설립을 위해 직접 사재 1억원을 출연할 예정이며, HD현대중공업․현대미포조선․현대삼호중공업 등 그룹 내 조선 3사도 함께 기금을 출연한다.

재단은 선박 건조 현장에서 사고로 숨진 중대재해 피해 유가족 대학생 자녀들의 학자금 지원사업을 펼칠 예정이다. 또 유가족 중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층의 생활 안정 지원 등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재단은 5명 내외의 이사로 구성하되, 공정하고 투명한 운영을 위해 이사장을 포함한 이사진은 대부분 외부 인사로 구성할 예정이다. 산업 및 사회복지, 학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명망과 능력을 갖춘 인사를 재단 임원으로 초빙하여, 재단 운영을 일임한다는 방침이다.

HD현대 관계자는 “안전교육 강화, 안전시설 및 인력확충 등 노사가 힘을 모아 중대재해 없는 사업장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와 함께 중대재해로 가족을 잃은 유가족의 아픔과 슬픔을 위로하는 일도 함께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권 회장은 지난 2011년 국내 대기업 최초로 임직원들이 급여의 1%를 기부하기로 뜻을 모아 HD현대오일뱅크1%나눔재단의 설립을 주도한 바 있다. 이 재단은 2020년 급여 나눔을 전 계열사가 참여하는 ‘HD현대1%나눔재단’으로 확대 출범했다. 특히 지난해에는 ‘HD현대아너상’을 제정해 선한 영향력의 사회적 확대를 도모하고 있다.

저작권자 © 컨슈머타임스(Consumertime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