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기 옥순 “1차·2차 빡침, 왜 자는데 깨워” VS 14기 옥순 “기분이 태도 됐네” 말다툼에 긴장 (‘나솔사계’) [종합]

bet38 아바타


[OSEN=김예솔 기자] 9기 옥순과 14기 옥순의 대화가 보는 이들을 긴장하게 했다.

22일에 방송된 ENA, SBS Plus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에서는 9기 옥순과 14기 옥순이 쌓인 오해 때문에 다투는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앞서 9기 옥순이 지난 밤 잠을 자고 있었고 14기 옥순은 9기 옥순을 깨워 11기 옥순은 누구를 선택하냐고 물었다. 하지만 다음 날 아침 9기 옥순은 14기 옥순이 자신을 깨워서 남자 1호의 선택을 물어봤다고 생각했고 그 일로 자신을 깨운 것에 기분 나빠했다.

14기 옥순은 남자 1호와 데이트를 앞둔 9기 옥순에게 “물어볼 게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남자 4호는 자리를 비켜줬다. 14기 옥순은 “너 자는데 왜 나 깨워서 남자 1호님의 선택을 물어봤나”라고 물었다. 이에 9기 옥순은 “아니다 나는 11기 옥순 어디갔냐고 물었다”라고 말했다.

9기 옥순은 “네가 다른 사람들 누구 선택했는지 물어 보지 않았나”라고 물었다. 이에 14기 옥순은 “11기 옥순 누구 선택했는지 물어봤다”라며 “잠꼬대 한 거 아니냐”라고 물었다.

이에 9기 옥순은 “자고 있는데 깨워서 1차 빡침, 나에 대한 질문이 아니라 2차 빡침이었다”라며 “난 혹시 네가 뭔가 캐고 다니나 했다”라고 말했다. 9기 옥순은 자신이 오해했다고 말했다. 9기 옥순은 “나는 자고 있는데 깨워서 물어보나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14기 옥순은 “나는 물어볼 수 있는 사이라고 생각했다. 자고 있는데 물어봐도 되는 사이라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14기 옥순은 자고 있는데 깨워서 미안하다고 이야기했다.

하지만 14기 옥순은 “기분이 태도가 된 상황인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에 9기 옥순은 “그건 네가 판단 할 건 아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14기 옥순은 “네가 엄청 오해한 거 아니냐”라며 “이런 태도로 따지듯이 물어볼 줄은 몰랐다. 몰아세우듯 물어볼 줄은 몰랐다”라고 말했다. 9기 옥순은 “내가 그렇게 물어본 건 미안하다. 데이트 잘 다녀와라”라고 말했다.

14기 옥순은 “병 주고 약 주는 것 같다. 이게 네 스타일이냐”라고 응수해 주위를 깜짝 놀라게 했다. 9기 옥순은 급하게 화제를 전환하며 “옷 이쁘다”라고 말했다. 14기 옥순은 “캐 묻고 다니진 않았다”라고 정리했다.

14기 옥순은 제작진과 인터뷰를 통해 “나는 좀 억울했다. 1호님에 대해 명확하게 알고 있어서 누구에게도 물어보지 않았다”라고 말했다. 9기 옥순은 “나도 술 먹고 피곤해서 그랬던 게 있다. 그래도 잘 풀었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hoisoly@osen.co.kr
[사진 : ENA, SBS Plus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 방송캡쳐]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