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시즌 개막’ 프로축구…올해 달라지는 점은

bet38 아바타



2024시즌 K리그가 3·1절에 맞춰 대장정의 막을 여는 가운데, 지난 시즌과 달라진 점들이 있다. 출전 선수 명단, 벤치 착석 인원, 22세 이하(U-22) 의무 출장 제도 등에 변화가 있다. 내달 1일 개막하는 K리그1은 출전 선수 명단이 기존 18명에서 20명으로 증원된다. 이에 선발 출장하는 11명에 더해 대기 선수가 최대 9명으로 늘어난다. 하지만 같은 날 개막하는 K리그2는 운영비 증가 영향 등을 고려해 기존 18명을 유지한다. 대신 벤치 착석 인원은 1부, 2부 구분 없이 함께 11명에서 13명으로 증대된다. 지난 시즌까지는 출전 선수 명단에 등재해 벤치에 앉을 수 있는 코치진 등 팀 스태프의 수는 최대 11명이었으나, 외국인 쿼터 증원에 따른 통역 스태프도 함께 늘어야 한다는 이유 등으로 13명까지 확대된다. U-22 선수가 경기에 출장하지 않을 경우, 교체 인원수를 차감하는 U-22 의무 출장 제도에도 변화가 있다. 2021시즌부터 교체 인원 수가 3명에서 5명으로 증가한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