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익표, 오늘 교섭단체 대표연설…‘윤석열 정부 심판론’ 전망|동아일보

bet38 아바타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홍익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0일 국회 본회의에서 교섭단체 대표연설에 나선다. 지난해 9월 원내대표로 선출된 후 처음이다.

홍 원내대표는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현재 무너지고 있는 민주주의 상황을 지적하며, 정부·여당에 관용과 협업의 정치를 촉구할 예정이다. 협업 과제로는 경제 혁신과 저출산 대책을 제시할 전망이다.

또 혼란스러운 정국과 경제적 난국을 짚으며 총선 국면에서 윤석열 정부 심판에 중점을 둘 방침이다. 이 과정에서 반복되는 윤석열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 김건희 여사 명품백 수수 비리 의혹에 대해 비판할 가능성도 있다.

홍 원내대표는 미래 먹거리를 위한 정책 대안을 정부에 제시할 계획이다.

2월 임시국회는 전날 시작됐다. 윤재옥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1일 교섭단체 대표연설을 진행한다. 22일에는 비경제분야, 23일에는 경제분야 대정부 질문을 실시한다. 법안 처리를 위한 국회 본회의는 29일로 예정됐다.

(서울=뉴스1)

더불어민주당

김영주 국회부의장 탈당→ 친명 “경선불복이냐, 일본 여행이나 가시라”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