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로, 또 팀으로 강해진 한국… 영글어가는 ‘수영강국’ 꿈

bet38 아바타



《한국 수영 ‘황금세대’지난해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역대 최다인 금메달 6개를 딴 한국 수영이 19일 끝난 세계선수권에서도 역대 가장 많은 2개의 금메달을 차지하며 다섯 달 뒤 파리 올림픽 전망을 밝게 했다. ‘르네상스’를 맞은 한국 수영의 힘은 어디서 나오는 걸까.한국은 19일 카타르 도하에서 막을 내린 2024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금 2개, 은 1개, 동메달 2개로 종합 순위 8위에 올랐다. 일본은 공동 17위(금 1개, 은 1개, 동 2개)였다. 한국이 세계수영선수권에서 일본보다 메달을 더 많이 따낸 건 이번이 처음이다. 대회 메인 종목이라고 할 수 있는 경영(競泳)만 따져도 한국(금 2개, 은 1개)이 일본(금 1개, 동 1개)보다 성적이 좋았다. 2011년 상하이 세계선수권 때도 한국이 15위(금 1개)로 일본(21위·은 4개, 동 2개)보다 종합 순위는 더 높았다. 다만 이 대회에서 메달을 가지고 돌아온 한국 선수는 남자 자유형 400m 정상을 차지한 ‘마린 보이’ 박태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