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주엽, ‘먹방’ 찍느라 농구부 소홀” 휘문고 탄원서…교육청 조사

bet38 아바타


현 감독 “방송 촬영은 일과 후나 주말 이용” 해명

‘먹보스 쭈엽이’ 유튜브 채널 영상 갈무리

 

모교인 휘문고등학교에서 감독(전임 코치)을 맡고 있는 현주엽(사진)이 근무 태만 논란에 휩싸였다.

 

13일 서울시교육청과 한국일보 등에 따르면 휘문중·고 농구부 관련자 및 학부모, 휘문고 재단 관계자 등이 현 감독 관련 탄원서를 제출해 시교육청이 조사에 착수했다.

 

탄원서에는 ▲고등학교 농구부 파행 운영 ▲현 감독 겸직 특혜 ▲현 감독의 갑질 및 학생 차별·따돌림·언어폭력 ▲채용 과정에서의 부적절성 등 현 감독 부임 이후 각종 문제가 불거졌다는 내용이 담겼다.

 

구체적으로 현 감독이 방송이나 유튜브 촬영 일정으로 훈련과 연습에 자주 불참했고, 훈련과 연습 경기를 아예 빠진 적도 있다는 주장이다. 현 감독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먹보스 쭈엽이’는 ‘먹방’ 콘텐츠를 주로 다루고 있는데, 현재 구독자 수 76만명을 넘어서며 인기를 끌고 있다.

 

또 현 감독이 보조 코치로 자신의 고교 선배를 선임한 가운데, 해당 코치가 과거 휘문고 농구부 면접에서 탈락한 ‘부적격자’라는 주장도 나왔다.

 

현 감독 본인은 물론 현 감독 자녀들까지도 특혜를 받았다는 주장도 있다. 자신의 아들 2명이 소속된 휘문중학교 농구부 지도자들에게 영향력을 행사하려 했다는 주장도 담겼다.

 

이와 관련해 현 감독은 한국일보에 “방송 활동을 늘리지도 않았고 촬영도 일과 시간 이후나 주말을 이용해 한 것”이라며 “(내가 선임한) 코치가 면접에서 왜 떨어졌는지를 듣지는 못했고 같이 운동을 했는데 능력이 있는 분이라 판단했다”고 해명했다.

 

시교육청은 이 같은 민원을 접수하고 휘문고 측에 사실 관계 확인 및 답변을 요구했다. 관련 내용 파악 후 특별장학(현장조사)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