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훈 친척인데, 비례대표 줄게”…허위로 돈 챙긴 70대 입건

bet38 아바타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친척을 사칭해 비례대표를 받게 해주겠다며 돈을 챙긴 70대 남성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9일 사기 및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70대 남성 A씨를 지난 7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한 위원장의 친척을 사칭하며 60대 B씨에게 접근해 “비례대표에 당선시켜 주겠다”며 지난달 중순 1300만 원을 건네받은 혐의를 받는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며 “구체적인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