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울산 홍명보 감독 “강한 정신력으로 ACL 8강 갈 것”|동아일보

bet38 아바타


21일 반포레 고후와 16강 2차전 원정 경기

골키퍼 조현우 “원정 힘들지만…잘 준비할 것”

프로축구 K리그1 울산 HD 홍명보 감독이 반포레 고후(일본)와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이하 ACL) 16강 2차전을 앞두고 강한 정신력을 강조했다.

홍 감독이 이끄는 울산은 21일 오후 6시 일본 도쿄국립경기장에서 고후와 2023~2024 ACL 16강 2차전을 치른다.

경기 전날인 20일 공식 기자회견에 나선 홍 감독은 “2차전이 더 어려울 것이다. 승리에 대한 간절함 때문에 상대가 더 강하게 나오겠지만, 우리 선수들도 상대에 대한 경험이 쌓였기 때문에 내일 좋은 경기를 펼쳐서 8강에 진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울산은 지난 15일 홈에서 치른 고후와의 1차전에서 주민규의 멀티골과 설영우의 쐐기골로 3-0 완승을 거뒀다.

2차전에서 현재 스코어를 유지하거나 비기기만 해도 8강 티켓을 따낸다.

하지만 홍 감독은 방심을 경계했다. 그는 “첫 경기를 이기고 두 번째 경기에 임하면 집중력이 떨어질 수도 있다”며 “그 어느 때보다 강한 정신력으로 임해야 한다. 전술적으로나 심리적으로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첫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울산의 축구를 보여주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상대 팀인 고후에 대해선 “팀 밸런스가 인상적이었다. 일본 축구의 장점을 보는 것 같았다”며 “상대에 대한 전반적인 강점을 파악한 상태”라고 했다.

현역 시절 뛰었던 도쿄 국립경기장을 오랜만에 찾은 홍 감독은 “(재개장 이후) 변화된 모습에 놀랐다. 이곳에서 좋은 기억이 많은데, 내일도 이어가겠다”고 했다.

함께 기자회견에 나선 골키퍼 조현우는 “2차전은 원정이라 힘들겠지만, 잘 이겨낼 것”이라며 “내일 잘 준비해서 8강에 오를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보였다.

[서울=뉴시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