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바오’ 볼 수 있는 마지막 주말…“에버랜드가 미어터졌다”

bet38 아바타


영하 ‘꽃샘추위’에도…”현재 에버랜드행 버스 근황”

뉴시스 자료사진

판다 ‘푸바오’를 볼 수 있는 마지막 주말의 시작인 1일 “에버랜드가 미어터졌다”는 후기가 온라인에 다수 올라왔다.

 

1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재 에버랜드행 버스 근황’이라는 글이 올라왔다.

 

조선일보에 따르면 오전 5시 34분 시점, 강남역에서 에버랜드로 가는 5002번 버스 운행 상황을 담은 글이었다. 이른 시간임에도 버스들은 모두 만석이었다. 글쓴이는 “첫차부터 만차. 강남에서 지금 출발하는 차도 꽉 차서 간다”며 “에버랜드 개장 시간은 오전 10시인데 이미 오전 6~7시부터 오픈런 중”이라고 했다.

 

‘에버랜드 현재 상황’이라는 제목의 글에는 에버랜드 입구 앞에서 수많은 사람이 개장을 기다리고 있는 모습의 사진이 담겼다. 글쓴이는 “7시에 왔는데…”라고 했다.

 

소셜미디어에는 에버랜드 개장이 시작되자 셀 수 없이 많은 관람객이 입장하려고 뛰어가는 모습의 영상이 올라왔다. 그야말로 ‘오픈런’이었다. 영상에서는 “뛰지 마시라”는 안내 방송이 나오고 있었다.

 

에버랜드에 입장한다고 해도 푸바오를 보는 건 어려워 보였다. 소셜미디어에 올라온 사진에는 판다월드 대기 시간 안내판에 ‘400분’이 적혀 있었다. 6시간 넘게 기다려야 하는 시간이다.

 

한 네티즌은 에버랜드 지도에 판다월드 대기 줄을 표시한 사진을 올렸다. 이에 따르면 판다월드 주변뿐 아니라 근처 놀이기구 도로를 빙 둘러서까지 대기 줄이 늘어섰다.

 

푸바오는 4일부터는 본격적인 중국 이동 준비에 돌입한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