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 종이로 기후위기 극복해요 | 한국경제

bet38 아바타


무림, 세계 야생 동식물의 날 기념 ‘생물다양성 캠페인’ 성료. 무림 제공

국내 유일 저탄소 종이 기업 무림이 유엔이 제정한 ‘세계 야생 동식물의 날'(3월 3일)을 기념해 생물 다양성 보전 캠페인을 벌였다고 4일 밝혔다. 기후위기를 극복하고 멸종위기종 보호를 통한 생태계 보전의식을 확산하자는 취지다.

업계에 따르면 무림은 지난 2~3일 롯데월드 아쿠아리움과 협업해 ‘아름다운 우리 바다 해양보호생물을 지켜요!’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 캠페인은 무림이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가치를 전파하기 위해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 특별 조성한 업계 최초 산림·해양생태관인 ‘종이로 즐기는 수족관 페이퍼리움’에서 펼쳐졌다.

무림은 업계 유일한 저탄소 종이컵과 와이즈앤드이롭과 개발한 신소재 종이 필터지로 캠페인 현장을 꾸미고 생물 다양성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는 영상, 리플릿, 팝업 키트를 비롯한 다채로운 교육용 체험교구를 선보였다.

특히 국내 바다동물 중 멸종위기에 처한 해양보호생물에 대한 관심을 고취하고자 특별 이벤트를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상괭이, 점박이물범, 눈콩게를 비롯한 국내 서식 해양보호생물을 알아보고 멸종위기종 보호를 위해 친환경 종이제품 구매 등 이벤트에 참가자 1만여 명이 모였다.
최형창 기자 calling@hankyung.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