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우식·박보영·이준영·전소니, 넷플릭스 새 시리즈 ‘멜로무비’ 캐스팅

bet38 아바타


‘무인도의 디바’·’호텔 델루나’ 오충환 감독, ‘그 해 우리는’ 이나은 작가 참여

[사진= 넷플릭스 제공]

컨슈머타임스=김동역 기자 | 넷플릭스가 새 시리즈 ‘멜로무비’ 제작을 확정 짓고 라인업을 공개했다.


이 드라마에는 배우 최우식·박보영·이준영·전소니 등이 출연한다.

22일 넷플릭스에 따르면 멜로무비​는 사랑도 하고 싶고 꿈도 이루고 싶은 애매한 청춘들이 서로를 발견하고 영감이 되어주며 각자의 트라우마를 이겨내는 영화같은 시간을 그린다.

드라마 ‘스타트업’, ‘호텔 델루나’ 등 대중의 신뢰를 받는 연출가 오충환 감독과 ‘그 해 우리는’을 통해 청춘 로맨스의 진수를 보여준 이나은 작가가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우식, 박보영의 만남에도 이목이 집중된다.

최우식이 맡는 ‘고겸’은 단역 배우에서 평론가가 되는 인물로 이 세상 모든 영화를 섭렵하는 게 꿈일 정도로 영화를 사랑한다. 그런 고겸의 눈에 멜로 영화의 법칙처럼 너무도 궁금한, 이름부터 마음에 쏙 드는 ‘김무비’가 들어온다.

박보영은 ‘김무비’ 역을 맡아 연기한다. 김무비는 자신보다 영화가 더 소중했던 아버지에 대한 애증과 ‘영화가 대체 뭐길래’ 하는 호기심 섞인 마음으로 영화 업계에 발을 들인 인물이다. 세상 조용히 살고 싶은 무비 인생에 지나치게 눈에 띄는 남자 ‘고겸’이 불쑥 끼어들어 변화를 일으킨다.

여기에 작품을 풍성하게 만들어 줄 배우 이준영과 전소니가 합류한다. 이준영은 천재라 자부하지만 현실은 무명 작곡가인 ‘홍시준’으로 변신한다. 홍시준의 전 연인이자 시나리오 작가 ‘손주아’는 전소니가 맡았다.

홍시준과 손주아로 분해 색다른 청춘의 단면을 보여 줄 이준영, 전소니의 활약 역시 관전포인트가 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컨슈머타임스(Consumertime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