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산사태’ 사고 관련 공무원 6명 입건 < 사건·사고 < 사회 < 기사본문 - 중부매일

bet38 아바타



충북경찰청 전경. /신동빈


[중부매일 이재규 기자] 지난해 여름, 3명의 사상자를 발생시킨 청주 산사태 사고 관련 공무원 6명이 입건됐다.

충북경찰청은 청주시 공무원 3명과 보은국토관리사무소 관계자 3명을 업무상과실치사상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청주시 서원구 남이면 석판리 국도 인근 야산 법면 안전관리를 소홀히 해 인명피해를 일으킨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지난해 7월 15일 오전 5시 28분께 석판리 국도에서 산사태가 일어났다.

이 사고로 지나가던 승용차 1대가 매몰돼 20대 운전자가 사망하고 2명이 다쳤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