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은 정치인도 조작해내는 AI, 언어-체제 막론 선거판 흔든다 [글로벌 포커스]

bet38 아바타



“2024년 선거 승리를 축하드립니다. 나는 여러분 모두가 투표하러 나올 것이라고 확신했습니다.” 8일 치러진 파키스탄 총선의 개표 결과가 속속 나오고 있던 9일 저녁. 임란 칸 전 총리의 소셜미디어 X(옛 트위터) 계정엔 그의 승리 연설 영상이 올라왔다. 칸 전 총리는 자신만만한 목소리로 그가 이끄는 정당 파키스탄정의운동(PTI)이 다수 의석을 차지했다고 선언했다. 하지만 이때 그는 연설은커녕, 영상을 찍으러 나올 수조차 없었다. 감옥에 갇혀 있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영상 왼쪽 상단엔 ‘네 번째 공식 AI(인공지능) 음성’이란 안내가 나와 있었다. 수감 중인 정치인이 AI로 자신을 대신할 ‘가짜 임란 칸’을 만들어 선거에 활용한 것이다. 2024년은 이른바 ‘슈퍼 선거의 해’다. 한국을 포함해 76개 나라에서 약 42억 명이 전국 단위 선거를 치른다. 특히 올해는 AI가 선거 유세에 적극적으로 사용된다는 측면에서, 선거 흐름 자체가 바뀌는 변곡점이 될 수도 있다. 한국은 여야 합의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