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신당 1호 영입 신장식 변호사..조정래·문성근 후원회장

bet38 아바타


▲조국신당’의 1호 영입인사는 신장식 변호사   사진:연합뉴스

-“윤 정권을 조기 종식 선봉장 될 것. 검찰 개혁, 언론 개혁을 위해 행동하겠다”
– 음주운전·무면허운전 이력 사과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주도하는 ‘조국신당'(가칭)이 신장식 변호사를 총선 1호 인재로 영입했습니다.

조국신당 창당준비위원회는 25일 서울 동작구에서 인재영입식을 열고 신장식 변호사를 영입 인재로 발표했습니다.

조 전 장관은 “단호하고 강하게 윤석열 검찰 독재 정권과 싸우는 것이 바로 우리 당이 만들어진 이유며 지향하는 바”라면서 “이러한 지향에 부합하는 인사를 모시기 위해 뛰고 있다”고 신 변호사 영입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신 변호사는 “조국과 함께 걷기로 했다”면서 “‘입틀막’ 국가, 대통령 눈에 거슬리는 사람들은 순식간에 사지가 들려 사라지는 나라에서 살 수 없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특히“윤석열 정권을 조기 종식시키는 선봉장이 되겠다”며 “검찰 개혁, 언론 개혁을 위해 행동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윤석열 정권 조기 종식을 위해 가장 빠르게, 날카롭게 움직일 수 있는 정당”이라면서 “조국과 함께 비난도 칭찬도 같이 듣는 것이 검찰개혁을 외치는 사람의 당당한 태도, 인간에 대한 예의”라고 밝혔습니다.

정의당 사무총장 출신인 신 변호사는 지난 2020년 총선에서 정의당 비례대표 후보 경선에 나섰다가 2006∼2007년 음주운전·무면허 운전 전과 논란에 물러났습니다.

이와 관련해 신 변호사는 “오래전 일이다, 대인·대물 사고는 없었다, 형사적 책임을 다했다, 4년 전 비례 후보 사퇴라는 벌을 섰다는 변명으로는 이분들의 저린 마음은 달래지지 않을 것”이라면서 “마음 아프게 해드려 정말 죄송하다”고 사과했습니다.

신 변호사는 MBC 라디오 <신장식의 뉴스하이킥> 진행자였으나 윤석열 정부 들어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꾸린 22대 국회의원 선거방송심의위원회에서 패널 편향 등의 이유로 중징계를 받은 끝에 이달 초 하차했습니다.

한편, 조국신당 창당준비위원회는 원로 작가인 조정래 씨와 영화배우 문성근 씨에게 공동 후원회장을 맡겼습니다.

#조국신당 #신장식

Copyright@ KWANGJU BROADCASTING COMPANY. all rights reserved.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