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지난해 연봉 122억…현대차 평균 급여 1억1700억

bet38 아바타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신년사를 발표하고 있다. 사진=현대자동차그룹

컨슈머타임스=곽민구 기자 |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지난해 현대자동차와 현대모비스 등에서 120억원이 넘는 연봉을 수령했다.

현대차가 지난 13일 공시한 사업 보고서를 보면 정의선 회장의 지난해 보수는 급여 40억원, 상여 및 기타 소득 42억100만원 등 총 82억100만원으로 집계됐다.

정 회장은 등기 임원을 맡은 현대모비스에서도 총 40억원을 수령하면서 2023년 합산 연봉 122억100만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15억7500만원 늘었다.

장재훈 현대차 대표이사 사장은 지난해 총 38억94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호세 무뇨스 사장과 이동석 사장은 지난해 각각 22억8700만원, 14억1900만원을 수령했다.

지난해 현대차 직원 1인당 평균 급여는 전년 대비 11.4% 증가한 1억1700만원이다.

저작권자 © 컨슈머타임스(Consumertime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