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요한, 국민의힘 위성정당 비례 신청…당선권 배정 관측

bet38 아바타


국민의힘 인요한 전 혁신위원장이 인천 계양을에 출마한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 이천수 후원회장과 함께 시민들과 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뉴스1

국민의힘 인요한 전 혁신위원장이 국민의힘 위성정당 국민의미래에 총선 비례대표 공천을 신청했다.

9일 당 관계자들에 따르면 인 전 위원장은 비례대표 신청 마지막날인 이날 오후 대리인을 통해 신청서를 제출했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인 이철규 의원이 일찌감치 비례대표 신청을 요청했지만, 그간 가족의 반대 등을 이유로 고심하다 결국 당의 요청을 수용한 것으로 보인다.

인 전 위원장은 당선권인 비례대표 앞 순번을 받을 전망이다. 국민의힘이 비례대표 공천에서 호남 출신을 전진 배치한다는 입장을 세웠기 때문이다.

당 관계자는 “인 전 위원장은 이번 비례대표 공천에서 호남 출신을 전진 배치한다는 방향성에도 부합한다”고 설명했다.

국민의힘은 인 위원장에게 국민의미래 선거대책위원장을 맡기는 방안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은 인 전 위원장에 대해 “호남의 명문가라고 생각하고, 독립운동이라든가 선교활동, 6·25 이후 활동을 보면 존경할만한 분”이라고 평가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