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내가 집권하면 감옥 보낸다” 유튜브서 분노 왜?”- 헤럴드경제

bet38 아바타


[유튜브 여의도재건축조합]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한 권력자가 개혁신당 관련 내용을 다루지 말라고 언론사에 압력을 넣었다’는 내용의 제보를 받았다며 분노했다.

7일 정치권에 따르면 이 대표는 지난 6일 천하람·이기인 최고위원 등과 함께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여의도재건축조합’ 실시간 방송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모 언론사에서 유튜브 담당으로 일하고 계시는 당원인데, 상당히 힘이 센 누군가가 자기 언론사에 개혁신당 관련 내용을 다루지 말아 달라고 했다”며 “그래서 한창 개혁신당 이야기를 많이 다루다가 요즘 안 다루기 시작했다는 얘기를 해줬다”고 말했다.

이 대표가 언급한 제보 내용을 종합하면 개혁신당에 비판적인 모종의 인물이 이 대표를 견제하기 위해 언론사에 압력을 넣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이 대표는 “나중에 제가 집권하게 되면 그렇게 압력 넣은 인간들, 고스란히 감옥 보내겠다”며 “그러니까 그날이 올 때까지 홍보를 계속해달라. 그놈들은 무조건 감옥을 보내겠다”고 으름장을 놓았다.

그러면서 “뻥치는 거 아니다. 유튜브에서 개혁신당 주요 인사들이 출연하는 영상을 올리는 과정에서 (언론사) 임원급 인사에게 힘이 센 누군가 연락해 제지했다는 이야기를 전해 들은 것”이라며 “정말 미친 사람들이다. 제가 봤을 땐 정말 나쁜 사람들”이라고 덧붙였다.

choigo@heraldcorp.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