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가자전쟁에 AI 군사기술 첫 적용…드론 요격·땅굴 매핑

bet38 아바타



이스라엘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전쟁에 처음으로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새로운 군사기술을 사용하고 있다고 AFP통신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익명의 이스라엘 국방부 고위 관계자는 AFP통신에 “AI 기반 기술이 적의 드론을 파괴하고 가자지구에 있는 하마스의 광대한 땅굴 네트워크를 매핑(지도 제작)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전쟁에 처음 등장한 군사기술은 AI를 활용한 조준경과 무인 로봇 등이다. 이스라엘군(IDF)은 소총과 기관총 등에 이스라엘 스타트업 스마트 슈터가 만든 AI 조준경을 처음으로 사용했다. 이스라엘 국방부 관계자는 “이 기술은 하마스가 많이 사용하는 드론을 요격하는데 도움이 된다”며 “모든 병사, 심지어 시각 장애인 병사들까지 저격수로 만들어 준다”고 말했다. 드론을 무력화하는 또 다른 기술은 적의 무인항공기(UAV)에 그물을 단 아군 드론을 배치하는 것이다. 이 관계자는 “이것은 드론 대 드론의 대결”이라며 “우리는 이것을 ‘앵그리 버드’라고 부른다”고 설명했다. 이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