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노테라피 디지털 헬스케어 진출…2025년 의료 AI 사업 본격화

bet38 아바타


이미지=이노테라피

SCL그룹의 이노테라피가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에 뛰어든다.

이노테라피는 28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비전 선포식을 열고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에 대한 비전과 계획을 발표했다. 이날 행사에는 선호창 이노테라피 대표이사를 비롯해 SCL그룹 및 회사 주요 임직원이 참석했다.

이번 선포식에서 이노테라피는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에서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도약하겠단 의지를 드러냈다. 회사는 압도적인 데이터 경쟁력으로 시장 우위를 점하겠단 전략이다.

이를 위해 그룹사와 연계하고, 고객 접점 및 데이터 역량 확보에 선제적으로 투자하기로 했다. 회사는 2025년까지 그룹 데이터 통합 및 플랫폼을 구축한 뒤 비대면 의료, 의료 마이데이터, 의료 인공지능(AI) 사업에 본격적으로 나선단 계획이다.

이노테라피는 신사업 추진과 함께 사업·수익구조도 개선한다. 기존 사업인 지혈제 부문에서 판권 계약과 기술 이전을 통해 매출 확대와 영업흑자 전환의 기반을 확보할 계획이다. 안정적인 실적 달성을 위한 인수합병(M&A)도 지속적으로 검토한다.

선호창 이노테라피 대표는 “이노테라피는 연 30만명의 검진 및 5000만건의 검체검사 데이터, 4500여개의 의료 네트워크를 활용해 뚜렷한 승자가 없는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며 “이를 위해 해외 관련 기업인 미국 PhAST(진단 AI 사업)와 대만 H2U(AI 헬스케어 플랫폼 사업)에 투자하고 협력 기반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어 “신사업 본격화 및 글로벌 사업 확장을 통해 데이터 플랫폼 중심으로 매출 구조를 혁신하고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강조했다.

신현아 한경닷컴 기자 sha0119@hankyung.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