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거 전청조 아니냐”…기안84, 과거 본인 화보에 민망”- 헤럴드경제

bet38 아바타


[유튜브 채널 ‘인생84’]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기안84가 자신의 과거 화보에 부끄러워하며 전청조를 언급했다.

5일 유튜브 채널 ‘인생84’에는 ‘상주 탐방기’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기안84는 경북 상주의 만화도서관에 방문했다.

기안84는 자신의 작품 ‘패션왕’을 보자 “분명히 다른 곳에 꽂혀 있었을 텐데 제가 온다고 해서 이렇게 또 꺼내주셨다”고 부끄러워했다.

기안84는 패션왕 속 본인의 화보 부록을 보여주며 “만화책 뒤에 부록을 넣어야 된다는 거다. 그래서 부록을 그렸는데 화보를 넣자는 거다”라며 “어우 난 이거 지금도 못보겠다”고 말했다.

기안84는 사진에 적힌 글귀를 읽으며 “옛날에 싸이월드 허세로 유명했던 장근석님 문장을 따라 쓴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free를 추구하는 나만의 세계 속에서, 나만의 time을 갖는다’라고 적힌 글귀를 카메라에 보여줬다.

기안84는 ‘I am 신뢰에요’라는 유행어를 떠올리며 “이거 전청조 아니냐? 전청조 같다”고 웃었다.

min3654@heraldcorp.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