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계상 주연 드라마 ‘유괴의 날’, 英서 리메이크 [연예뉴스 HOT]|스포츠동아

bet38 아바타


사진제공|에이스토리

윤계상 주연 드라마 ‘유괴의 날’이 영국에서 리메이크된다. 15일 제작사 에이스토리에 따르면 드라마는 유럽 최대 미디어 그룹 중 하나인 스튜디오 함부르크 프로덕션 그룹 자회사인 유케이(SHUK)와 ‘유괴의 날’을 공동으로 리메이크한다. 지난해 10월 종영한 드라마는 어설픈 유괴범과 11살 천재 소녀의 특별한 공조를 담은 코믹 스릴러로 포브스 선정 베스트 한국 드라마로 뽑혀 화제를 모았다. 영국판은 아일랜드 출신 작가 로난 블레이니가 각본을 맡는다. 2015년 단편영화 ‘부갈루 앤 그레이엄’으로 오스카상 후보에 오르고,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단편영화 작품상을 받은 작가다.

유지혜 기자 yjh0304@donga.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