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HD, 전북 현대 꺾고 ACL 4강 …3번째 우승에 한 발 더|스포츠동아

bet38 아바타


프로축구 K리그1 울산 HD가 전북 현대를 꺾고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준결승에 진출했다.

울산은 12일 안방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23~24 ACL 8강 2차전에서 전반 추가 시간 터진 설영우의 선제 결승골을 끝까지 지켜 1-0으로 승리했다.

앞서 5일 전주에서 치른 1차전을 1-1로 비긴 울산은 1·2차전 합계 2-1로 앞서 4강행 티켓을 손에 넣었다.

울산은 2021년 이후 두 시즌 만에 ACL 4강에 복귀했다. 2012년과 2020년 ACL 우승팀인 울산은 통산 3번째 우승에 한발 더 다가섰다.

울산은 요코하마 마리노스(일본)-산둥 타이산(중국)전 승자와 다음 달 17일과 24일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준결승전을 치른다.

요코하마가 1차전을 2-1 승리한 가운데 13일 2차전에서 상대가 확정된다.

‘현대가 더비’에서 승자가 된 울산은 2025년부터 32개 팀으로 확대 개편되는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 월드컵 출전 가능성까지 높였다.

AFC에 4장이 배분된 내년 클럽 월드컵 티켓 중 두 장은 2021년 ACL 우승팀인 알힐랄(사우디아라비아)과 2022년 우승팀인 우라와 레즈(일본)가 이미 챙겼고, 남은 두 장의 행방은 이번 ACL 결과로 결정된다.

이번 시즌 우승팀과 4년간 ACL 성적을 바탕으로 매긴 ‘연맹 랭킹’에서 우승팀들을 제외하고 가장 높은 순위의 팀이 남은 티켓을 손에 넣는다.

클럽 월드컵 티켓을 이미 확보한 알힐랄이 현재 연맹 랭킹 1위(109점)이고, 전북이 2위(80점), 울산(78점)이 3위다.

울산은 다음 라운드에서 전북을 앞지를 수 있다.

박해식 동아닷컴 기자 pistols@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