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유원대서 신입·편입생 대상 전입지원 홍보 나서 < 행정·자치 < 정치 < 기사본문 - 중부매일

bet38 아바타



영동유원대서 지원시책 홍보


〔중부매일 천성남 기자〕영동군은 4일 유원대를 방문해 입학식에 참석한 신입생 및 편입생 등을 대상으로 ‘영동군 전입 지원시책’을 홍보했다고 4일 밝혔다.

군은 지역으로 전입하는 유원대학생에게 전입 1개월 뒤 25만원을 지급, 1년이 지날 때 마다 25만원씩 3회, 재학중 총 1백만원의 전입지원금을 지급한다.

또한 장학생 신청일 기준 6개월 이상 영동군에 거주하고 있는 학업성적 우수 학생에게 150만원의 영동군민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이외에도 ▷종량제봉투 20리터 50장과 ▷문화체육센터 ▷와인터널 ▷난계국악박물관을 무료로 입장할 수 있는 공공시설 우대증도 지급한다.

이날 홍보 활동에는 올해 6월까지 수립되는 ‘영동군 청년정책 기본계획’과 관련, 청년실태조사를 위한 설문도 함께 이뤄졌다.

한편 군은 유원대생들에게 전입지원 혜택을 지속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며, 졸업 후에도 지역에 정착할 수 있도록 청년센터 건립, 청년보금자리 임대주택 공급사업, 청년일라이트 스마트팜 단지 조성 등을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