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배구 페퍼저축은행 대역전승…통산 최다 23연패 끊었다

bet38 아바타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통산 최다 연패 기록을 이어오던 페퍼저축은행이 23연패 끝에 승리를 거머쥐었다.

23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프로배구 여자부 한국도로공사와 V리그 원정 경기를 벌인 페퍼저축은행 선수들./KOVO

여자부 최하위 7위 페퍼저축은행은 23일 6위 한국도로공사와 벌인 김천 원정 경기에서 3대2 역전승(23-25 24-26 25-22 27-25 15-9)을 거뒀다. 1·2세트를 접전 끝에 내줬으나 3·4·5세트를 내리 따내며 경기를 뒤집었다. 페퍼저축은행 외국인 선수 야스민 베다르트(28·미국)가 34득점에 공격 성공률 63.46%를 기록했고, 이한비(28)와 박정아(31)가 각각 20점과 18점을 올렸다.

페퍼저축은행은 석 달 넘게 이어온 연패 행진을 끊어내고 올 시즌 3번째 승리(28패)를 거두며 승점 10을 쌓았다. 도로공사는 6위(승점33·10승21패)를 유지했다.

조 트린지(37·미국) 감독이 이끄는 페퍼저축은행은 최근 선수단 내홍까지 불거지며 뒤숭숭한 상황이었다. 이날 경기에 앞서 페퍼저축은행 소속 한 선수의 후배 선수 인권침해 행위 의혹에 대해 한국배구연맹(KOVO) 상벌위원회가 열렸으나 결론을 내지 못했다. 상벌위원회는 27일 다시 열릴 예정이다.

남자부에서는 대한항공이 삼성화재를 3대1(23-25 26-24 25-20 25-18)로 꺾고 6연승을 달렸다. 대한항공(승점61·20승11패)은 우리카드(승점59·20승10패)를 밀어내고 1위로 올라섰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