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토니아 관광공사 “한국인 관광객 2배 증가한 4000여명”|동아일보

bet38 아바타


지난해 1~11월 에스토니아를 방문한 한국인 관광객은 4000여명으로, 전년 동기에 비해 두 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에스토니아관광공사는 지난 7일 서울 중구 서울스퀘어 에스토니아 비즈니스 허브에서 미디어·관계자 초청 B2B 관광 행사를 열고 “한국과의 보다 깊은 교류를 통해 2024~2025년 양국 관광 산업 활성화를 위한 물꼬를 틀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스텐 슈베데 주한 에스토니아 대사는 개회사를 통해 “에스토니아는 유럽에서 가장 치안이 뛰어난 국가 중 하나로 여행하기에 안전하고, 역사적 문화유산과 다채로운 자연환경이 보존돼 있다”며 “아직 대부분의 한국 여행객들이 에스토니아 수도 탈린을 잠시 방문한 뒤 다른 북유럽·발트 국가로 이동하고 있지만 에스토니아는 오랜 시간 머물기에 충분한 매력이 있는 나라”라고 강조했다.

아그니아 내스트 에스토니아관광공사 아시아 지역 담당자는 에스토니아의 다양한 매력을 소개했다. 수도인 탈린은 물론 유럽연합 집행위원회가 선정한 2024년 유럽의 문화수도이자 제2의 도시인 타르투 등이 소개됐다.

공사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오는 5월 ‘발틱 커넥팅’ 행사를 개최한다. 특히 한국 등 아시아 시장을 타깃으로 하는 ‘발틱 로드쇼’는 오는 7월 17일~19일 개최되며, 17일 서울에서 막을 올린다.

[서울=뉴시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