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포르 국부펀드, LIG넥스원 3대주주로 | 한국경제

bet38 아바타


싱가포르 국부펀드(GIC)가 국내 방산 기업 LIG넥스원의 지분을 장내 매수해 3대 주주 자리에 올랐다.
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GIC는 LIG넥스원 지분 6.37%를 보유 중이다. 최대 주주 LIG(42.54%), 2대 주주 국민연금(13.53%) 다음으로 많다.

GIC는 보유 목적으로 “단순 투자”라고 명시했다. 보유 비율이 5% 이상이면 공시 의무가 발생한다.

GIC가 지난달 28일부터 주식을 사들이면서 LIG넥스원의 주가는 올해 들어 약 30% 올랐다.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유력 대선 후보로 부상하고 지정학적 리스크가 부각된 것도 호재로 작용했다. 주가 방산 수출에 걸림돌이던 수은법 개정도 주가를 밀어 올린 요인으로 꼽힌다.

전예진 기자 ace@hankyung.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