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 100번 실패’ 심현석 위해 이모 심혜진 나섰다…소개팅 코칭

bet38 아바타


사진=TV조선 ‘조선의 사랑꾼’

소유진 백종원 부부를 결혼에 성공시킨 배우 심혜진이 자신의 조카 심현섭을 ‘노총각’에서 벗어나게 하기 위해 고군분투한다.

오는 4일 방송되는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소개팅 실패만 100번 겪었다는 노총각 심현섭이 출연한다.

시즌1에 출연한 ‘나저씨’ 멤버들 중 최성국과 윤기원은 모두 부산 출신 여성들과 결혼에 골인했지만, 심현섭에게는 좋은 소식이 없었다. 이에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심현섭은 부산에서 소개팅에 나선다. 그리고 고모인 심혜진이 심현섭의 결혼을 위해 소개팅에 동행했다.

심현섭은 “저까지 부산 분이랑 결혼하게 되면 소문이 나기 시작해서”라며 행복한 상상에 휩싸였지만, 심혜진은 “그게 무슨 상관이야, 김칫국부터 마시지 마”라며 핀잔을 줬다. 대배우답게 넘치는 포스는 물론, 소유진 백종원 부부를 맺어준 경력까지 있는 심혜진의 등장에 최성국은 “이번엔 좀 다를 것 같아, 혜진 누나가 냉정하게 ‘이런 거 하지 말라’고 소개팅 전에 얘기를 해 주겠지”라며 기대감을 보였다.

한편, 베일에 싸여있던 심현섭의 ‘부산 소개팅녀’는 놀라운 비주얼로 격한 호응을 자아냈다. 하지만 심혜진은 그 와중에도 심현섭이 좋아할 타입에 대해 예리하게 진단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서울=뉴스1)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