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첫 여성 사장 이영희 “‘나다움’ 잃지 말고 잠재력 믿자”

bet38 아바타


이영희 삼성전자 글로벌마케팅실장(사장)

컨슈머타임스=김윤호 기자 | 삼성전자의 첫 여성 사장인 이영희 글로벌마케팅실장은 ‘세계 여성의 날’인 8일 “지역과 문화, 세대 등에 따라 자신이 처한 환경과 여건은 다르겠지만, ‘나다움(Be Yourself)’을 잃지 말고 자신의 잠재력을 스스로 믿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영희 사장은 삼성전자 뉴스룸이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진행한 사내 인터뷰에서 “그 어느 누구도 아닌 자신이 원하는 것에 나답게 한 걸음씩 도전하면 이것이 결과적으로 개인 뿐 아니라 사회에도 의미 있는 전진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같이 조언했다.

이 사장은 “글로벌 기업에서 다양성은 지속 성장의 동력이며, 삼성전자는 모두를 위한 혁신(Innovation for All)을 지향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글로벌 기업으로서 전 세계 어디서나 지역·인종·성별 등에 상관없이 고객의 문제 해결에 기여하고 더 나은 삶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는 의지가 브랜드 철학에 담겨 있다”며 “이런 브랜드 가치를 고객들과 진정성 있게 나누며 우리 조직 전체에도 체질화될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임직원에게는 “개인의 다양성을 기반으로 각자의 역량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서로 다름을 인정하고 동료의 의견을 경청하며 토론하는 문화를 정착시키자”고 당부했다.

이 사장은 유니레버코리아, SC존슨코리아, 로레알코리아를 거쳐 2007년 삼성전자에 합류한 마케팅 전문가다. 삼성전자에서는 무선사업부 전략마케팅실 마케팅팀장, 글로벌마케팅센터장을 지내며 ‘삼성 브랜드가치’를 높이는데 기여했다.

2022년 말 인사에서 사장으로 승진하며 삼성 오너가 출신이 아닌 첫 여성 사장 기록을 썼다.

저작권자 © 컨슈머타임스(Consumertime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