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 북미 시장 겨냥 AI 가전 선보여|동아일보

bet38 아바타


북미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참가

삼성, AI 기능 접목한 가전들 소개

LG, 빌트인 공략해 맞춤형 패키지

삼성전자와 LG전자가 27∼29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미국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 2024’에 
참가해 신제품들을 대거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럭셔리 빌트인 주방가전 브랜드 ‘데이코’ 라인업(위 사진)과 인공지능(AI) 기능으로
 차별화한 ‘비스포크’ 가전을 소개했다. LG전자는 기업 간 거래(B2B) 시장을 겨냥한 맞춤형 패키지와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아래 사진) 등 다양한 빌트인 라인업을 전시했다. 삼성전자·LG전자 제공삼성전자와 LG전자가 27∼29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미국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 2024’에
참가해 신제품들을 대거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럭셔리 빌트인 주방가전 브랜드 ‘데이코’ 라인업(위 사진)과 인공지능(AI) 기능으로
차별화한 ‘비스포크’ 가전을 소개했다. LG전자는 기업 간 거래(B2B) 시장을 겨냥한 맞춤형 패키지와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아래 사진) 등 다양한 빌트인 라인업을 전시했다. 삼성전자·LG전자 제공

삼성전자와 LG전자가 27∼29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북미 최대 주방·욕실 전시회 ‘KBIS 2024’에서 미국 시장을 겨냥한 가전 신제품들을 선보인다. 올해 60주년을 맞은 KBIS에는 세계 600여 개 주요 가전 업체들이 참가했다.

삼성전자는 럭셔리 빌트인 주방가전 브랜드 데이코와 차별화된 인공지능(AI) 기능이 돋보이는 ‘비스포크’ 가전 제품들을 소개한다. 올해 데이코는 주방 가구장이나 싱크대, 아일랜드 식탁 등의 아래에 설치하는 냉장고가 특징이다. 비스포크는 AI 기능을 토대로 라이프스타일 맞춤형 경험을 강화했다. 카메라로 식재료 출입을 촬영해 리스트를 만들어주는 냉장고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 플러스’와 세탁기와 건조기를 한 대로 합치고 맞춤 코스로 동작하는 ‘비스포크 AI 콤보’ 등이다.

LG전자도 빌트인 시장 공략을 강화하기 위한 고객 맞춤형 패키지를 전시한다. 가구 구성, 가격대, 공간 활용도 등을 고려한 전시존을 마련했다. 올인원 세탁건조기 ‘워시콤보’, 프리미엄 정수 가습기 ‘하이드로타워’ 등 다양한 혁신 제품을 살펴볼 수 있다. 또 전시장에 설치된 대형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스마트홈 AI 에이전트와 업가전을 활용한 스마트홈의 미래 모습을 상영한다.

4차 산업혁명 시대


박현익 기자 beepark@donga.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