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IT 기술자에 부정 송금한 한국 국적자 2명, 일본서 체포

bet38 아바타


일본 경찰이 6일 북한의 정보기술(IT) 기술자에게 부정 송금한 혐의가 있는 한국 국적자 등 2명을 체포했다고 일본 민영방송 니혼테레비(닛테레)와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경찰은 일본에서 북한 IT 기술자에게 부정 송금된 사건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히로시마현에 소재한 IT 관련 업체 대표이자 한국 국적자인 박모(53)씨와 이 회사 직원 출신의 회사원(42) 등 2명이 실업급여를 부정 신청한 혐의를 적발했다. 가나가와현 경찰은 실업급여를 부정 신청해 약 150만엔(약1300만원)의 부당 이득을 취한 혐의(사기)로 이들을 체포했다.

 

일본 경찰 관계자는 이들로부터 북한 IT기술자로 넘어간 자금 흐름도 확인했다고 전했다. 경찰은 이들이 해외 거주 북한 IT 기술자에게 IT 업무를 의뢰해 보수로 이 돈을 전달했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우리 정부는 해외에서 위장 취업한 북한 IT 기술자들이 일을 수주해 벌어들이는 외화가 북한의 핵·미사일 자금으로 활용되는 것으로 보고 주변국들과 공조해 이를 방지하려 하고 있다.

홍주형 기자 jhh@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