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턴, 511억 원 허공으로 '지올리토 부상 보험 없다'

bet38 아바타



[동아닷컴] 지난해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최하위로 처진 보스턴 레드삭스가 3850만 달러를 허공에 날리게 될 것으로 보인다. 미국 보스턴 지역 라디오 WEEI의 롭 브래드포드는 8일(이하 한국시각) 내부 소식통을 인용해 루키스 지올리토(30)에 대해 언급했다. 이에 따르면, 보스턴은 지올리토를 영입할 당시 부상에 대한 보험을 들지 않았다. 즉 지올리토의 연봉을 모두 보스턴에서 부담해야 한다는 것. 보스턴은 이번 오프 시즌에 지올리토와 2년-3850만 달러의 계약을 체결했다. 하지만 지올리토는 최근 팔꿈치 부상으로 시즌 아웃 위기에 놓였다. 지올리토는 최근 팔꿈치 검진 결과 내측측부인대 파열로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토미 존 수술)이 필요하다는 소견을 받았다. 문제는 지올리토는 이미 토미 존 수술 경력이 있는 투수. 두 번째 토미 존 수술의 경우 일반적으로 첫 번째 수술보다 회복 기간이 더 필요하다. 보스턴과 지올리토는 2년 계약을 체결했다. 지금 당장 수술하더라도 계약 기간의 대부분을 날리게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