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도 이제 택시처럼 불러서 타세요…시흥-광주 콜버스 운행 시작”- 헤럴드경제

bet38 아바타



20일부터 카카오T 앱 사전예약
올해까지는 무료 탑승

[헤럴드경제=박일한 기자] 경기도 시흥에서 광주를 잇는 광역콜버스 서비스가 시작된다.

국토교통부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0일부터 ‘수요응답형 광역교통서비스(이하 광역콜버스)’ 시범사업을 위한 사전예약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광역콜버스는 광역교통이 불편한 지역에서 이용자가 원하는 시간과 정류장을 선택해 예약할 수 있는 서비스다. 지난 6월 국토부, 경기도, 지자체는 이번 사업을 위한 협약식을 맺었다.

이번에 개시되는 시범사업 지역은 이달 27일 서비스를 시작하는 시흥시 MTV~사당역 구간과 10월4일 운행을 시작하는 광주시 신현동~양재역 구간이다. 수원, 용인, 화성 등 나머지 3곳은 연내 서비스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올해까지는 차량 내 비치된 QR코드를 인식해 무료로 탑승하고, 내년부터는 기존 광역버스와 유사하게 교통카드로 요금을 지불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내년부턴 지하철, 버스 등 다른 교통수단과 환승이 가능하다.

서비스 이용 방법은 카카오T 앱(APP)에서 ‘광역콜버스’를 찾아 정류장·좌석·시간 등을 선택해 예약하면 된다. 사전예약(매달 16일 정오~20일 정오)으로 출·퇴근 등의 정기적인 탑승이 가능하고, 일반예약으로는 일회성으로 탑승할 수 있다.

내년 6월부터는 일반정류장 뿐만 아니라 주거지와 더 가까운 가상정류장에서도 탑승이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점차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안석환대광위 광역교통운영국장은 “광역콜버스는 광역권에 처음으로 도입하는 수요자 맞춤형 대중교통 서비스”라면서 “시범사업을 진행하는 동안 지자체 및 지역 주민들과의 긴밀한 소통을 통해 서비스의 완성도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카카오T 앱의 광역콜버스 서비스 화면.

jumpcut@heraldcorp.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