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 라이더들 “강남 음주운전 엄벌을”···1500명 탄원 모였다

bet38 아바타


라이더 33% “음주운전 사고 직·간접 경험”

“강남 ‘음주운전’ 본질 봐야···엄중 처벌을”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라이더유니온지부 조합원들이 13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앞에서 지난 3일 강남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오토바이 배달원을 치어 숨지게 한 20대 안모씨에 대한 엄정수사와 처벌을 촉구하는 탄원서 접수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문재원 기자

배달 라이더와 시민 1500명이 ‘강남 음주운전 사망사고’를 비롯한 음주운전 사고를 엄벌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도로 위가 일터인 배달 라이더들은 3명 중 1명꼴로 음주운전 사고를 직·간접 경험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라이더유니온지부는 13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강남 음주운전 사망사고’ 가해자에 대한 엄정 수사와 엄벌을 촉구하는 탄원서 1500장을 냈다.

지난 3일 오전 4시40분쯤 서울 강남구 한 도로에서 50대 배달 라이더가 음주운전 승용차에 치여 목숨을 잃었다. 지난달 12일에는 음주운전을 하다가 배달라이더를 치어 숨지게 해 징역 6년을 선고받은 의사가 항소심에서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으로 감형됐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라이더유니온지부 조합원들이 13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앞에서 지난 3일 강남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오토바이 배달원을 치어 숨지게 한 20대 안모씨에 대한 엄정수사와 처벌을 촉구하는 탄원서 접수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문재원 기자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라이더유니온지부 조합원들이 13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앞에서 지난 3일 강남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오토바이 배달원을 치어 숨지게 한 20대 안모씨에 대한 엄정수사와 처벌을 촉구하는 탄원서 접수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문재원 기자

도로 위에서 일하는 배달 라이더들은 음주운전 사고에 특히 취약하다. 라이더유니온지부가 설 연휴 동안 배달 라이더 39명을 대상으로 긴급 실태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 33.3%가 음주운전 피해를 직·간접적으로 경험했다. 사고의 66.7%가 오후 10시~오전 5시 사이에 일어났다.

응답자 56.4%는 일을 하다가 음주운전자를 발견한 경험이 있다고 했다. 한 배달 라이더는 “(운전자가) 술집에서 비틀거리면서 나오더니 차 시동을 거는 걸 봤다”고 했다. “차가 갈지(之)자 주행을 했다” “차가 교차로 한가운데 서 있어 가보니 술에 취한 사람이 앉아 있었다” 등 제보도 이어졌다.

라이더유니온지부는 ‘라이더 음주운전감시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운행을 하면서 음주운전 의심 차량을 적극 신고하겠다는 것이다.

구교현 라이더유니온지부장은 “음주운전에 관대한 문화는 라이더들에게 직접적인 위협이 된다”며 “다른 차량들은 주간 사고가 많은데, 밤에 일하는 법인택시와 이륜차는 음주운전에 더 취약할 수밖에 없다”고 했다.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라이더유니온지부 조합원들이 13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앞에서 지난 3일 강남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오토바이 배달원을 치어 숨지게 한 20대 안모씨에 대한 엄정수사와 처벌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마치고 탄원서 접수를 위해 이동하고 있다. 문재원 기자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라이더유니온지부 조합원들이 13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앞에서 지난 3일 강남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오토바이 배달원을 치어 숨지게 한 20대 안모씨에 대한 엄정수사와 처벌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마치고 탄원서 접수를 위해 이동하고 있다. 문재원 기자

강남 음주운전 사망사고를 ‘벤츠’ ‘여성’ ‘DJ’ ‘반려견’ 등 자극적 키워드로만 소비하면 ‘음주운전’이라는 본질을 흐릴 수 있다는 지적도 나왔다. 라이더유니온지부는 “음주운전은 누가 언제 어떤 상황에서 했든 용납될 수 없으며, 음주운전 자체로 비판과 처벌의 대상이 돼야 한다”고 했다.

구 지부장은 “이번 사건 하나 때문에 1500명의 탄원이 모인 게 아니라, 그간 음주운전자들을 제대로 처벌하지 않은 것에 대한 라이더와 시민들의 분노가 모인 것”이라며 “이번 사건에 대한 엄중한 처벌로 음주운전에 대한 사회적 경종을 울려야 한다”고 했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