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안규백·박찬대·장경태·문진석·황명선·남영희 등 친명계 대거 단수공천

bet38 아바타


임혁백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장이 21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4차 공천 심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뉴스1

더불어민주당은 22일 주로 친명계 의원에 단수공천을 준 공천 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임혁백 공천관리위원장은 이날 오후 5차 심사 결과 발표에서 단수공천 지역 12곳, 경선 지역 4곳을 발표했다.

단수공천 지역으로, 민주당은 서울 동대문갑에 4선의 안규백 의원, 동대문을에 초선 장경태 최고위원, 인천 동·미추홀을에 남영희 전 민주연구원 부원장, 인천 연수갑에 재선 박찬대 최고위원, 대전 서구을에 3선 박범계 의원을 단수 공천한다고 밝혔다.

이어 세종을에는 초선 강준현 의원, 경기 화성갑에 재선 송옥주 의원, 강원 춘천·철원·화천·양구갑에 초선 허영 의원, 충북 증평·진천·음성에 초선 임호선 의원, 충남 천안갑에 초선 문진석 의원, 아산을에 재선 강훈식 의원, 논산·계룡·금산에 황명선 전 논산시장을 단수 공천한다고 밝혔다.

단수 공천을 받은 인사 중엔 당내에서 ‘친명계’로 꼽히는 인사가 다수 포함됐다. 박찬대 최고위원은 이재명 대표의 최측근 인사로 알려져 있고, 문진석 의원은 이재명 대표와 가까운 의원 모임인 ‘7인회’ 출신이다. 남영희 전 민주연구원 부원장이나 황명선 전 논산시장도 대표적 친명 원외 인사로 꼽혀왔다. 전략공천관리위원장을 맡고 있는 안규백 의원도 친명계로 분류된다.

경선 지역은, 서울 도봉을에서 오기형 의원과 강민석 전 청와대 대변인의 2인 경선, 인천 동·미추홀갑에서 허종식 의원과 손호범 전 전국금속노조 현대제철지회 홍보부장의 2인 경선, 인천 중·강화옹진은 이동학 전 최고위원과 조광휘 전 인천시의원, 조택상 전 인천시 정무부시장의 3인 경선, 충북 충주에서는 김경욱 전 국토교통부 2차관과 박지우 전 지역위원장, 맹정섭 전 지역위원장의 3인 경선이 각각 치러진다.

임혁백 위원장은 이날 서울 마포갑, 서울 동작을, 경기 의정부을, 경기 광명을, 충남 홍성·예산을 ‘전략지역구’로 지정하는 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 중 민주당 의원이 현역으로 있는 곳은 서울 마포갑의 노웅래 의원, 서울 동작을의 판사 출신 이수진 의원, 경기 의정부을의 김민철 의원, 경기 광명을의 양기대 의원 등이다. 공관위가 이 지역을 전략지역구로 의결하면서, 해당 지역의 현역 의원들은 사실상 컷오프 된 것이란 말이 나왔다. 다만 양기대 의원 지역구는 제한 경선을 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노웅래 의원 등은 즉각 기자회견을 열어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수진 의원은 탈당을 선언했다.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