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대 달궜던 ‘핫한’ 공연들 줄줄이 지방으로

bet38 아바타



강원도부터 부산까지, 최근 무대를 달군 ‘핫한’ 작품들이 연달아 지방공연에 나선다. 배우 신구와 박근형이 주인공으로 출연하는 연극 ‘고도를 기다리며’는 이달부터 4월까지 전국 각지에서 순회공연을 펼친다. 노벨문학상 수상자 사뮈엘 베케트가 쓴 부조리극으로 주인공 에스트라공과 블라디미르가 고도라는 인물을 하염없이 기다리는 이야기다. 현재 전석 매진이 이어지고 있는 서울 공연이 18일 끝나면 울산, 강릉, 대전 등 총 8개 지역에서 공연을 선보인다. 400여 년간 한 여인만을 사랑한 드라큘라의 사랑을 다룬 뮤지컬 ‘드라큘라’는 3월과 4월에 각각 대전과 부산을 찾는다. 2014년 국내 초연된 이후 약 40만 명의 누적 관객을 모은 ‘드라큘라’가 지방 공연을 여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드라큘라 역은 김준수, 전동석, 신성록이 돌아가며 연기한다. 다음 달 20∼24일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을 거쳐 부산문화회관에서 4월 2∼7일 공연된다. 37년간 53개국에서 1억3000만 명 이상이 관람한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