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 동장군… 16일 아침 최저 영하 7도

bet38 아바타


찬 공기 유입되며 도로 결빙 우려
일요일부터 기온 오르고 비 소식

금요일인 16일에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 아침부터 다시 영하권의 추위가 찾아오겠다. 서울은 영하 2도, 중부 내륙은 영하 5도 안팎으로 아침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출근길에 겨울옷을 챙겨야 할 것으로 보인다.

15일 기상청에 따르면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이날 낮부터 점차 낮아지기 시작한 기온이 16일 아침에는 영하로 떨어지겠다. 전국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7도에서 영상 2도, 낮 최고기온은 5도에서 11도로 예보됐다. 15일 아침 최저기온이 4도에서 12도였다는 점을 고려하면 10도 이상 기온이 떨어지는 것이다. 평년보다는 1~2도 높은 수준이지만 설 명절 연휴 이후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다가 급격하게 기온이 떨어지는 터라 쌀쌀하게 느껴지겠다.

이날 밤늦게까지 눈이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16일 아침 날씨가 추워지면서 빙판길이나 도로 살얼음이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전국이 차차 맑아지겠고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며 하늘도 청정하겠다. 계절이 바뀌는 시기인 만큼 당분간 오락가락하는 날씨가 이어지겠다. 일요일인 18일 오후부터 20일까지는 평년보다 기온이 10도 정도 높아지고 전국에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강동용 기자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