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다날, LG유플러스 출신 민응준 결제사업부문 사장 영입”- 헤럴드경제

bet38 아바타


[헤럴드경제=최재원 기자] 글로벌 휴대폰결제 기업 다날(대표 류긍선, 최병우)은 민응준 전 LG유플러스(LG U+)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및 CRM 담당 상무<사진>를 결제사업부문 사장으로 영입했다고 18일 밝혔다.

보스턴컨설팅그룹 컨설턴트를 거쳐 LG U+의 핵심 사업을 두루 진두지휘한 민 사장은 LG U+에 10여년간 몸담으며 마케팅 커뮤니케이션과 CRM(고객관계관리), 컨버전스사업추진, 전략기획 담당 상무를 역임한 전략기획 및 마케팅 전문가다. LG 텔레콤 시절 최연소 부장 및 최연소 임원 승진을 기록한 정보통신 분야의 인재로 손꼽힌다.

민 사장은 1968년생으로 연세대 경영학과와 UC버클리 하스 경영대학원(University of California at Berkeley, Water A. Haas School of Business) MBA를 졸업했다.

다날 관계자는 “전략 및 기획 부문 전문가이면서 마케팅과 영업에도 뛰어난 능력을 보유한 민 사장을 결제사업부문 수장으로 새롭게 영입했다”며 “개발분야와 경영분야에서 전문성을 보유한 류긍선, 최병우 공동대표이사와 함께 민 사장이 글로벌 결제회사로 도약하는 다날의 성장을 이끌어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jwchoi@heraldcorp.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