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룸 하차’ 강지영 아나운서, 4월 결혼설…예비 신랑은 금융계 종사자

bet38 아바타


사진=유튜브 채널 ‘요정재형’ 화면 캡처

 

JTBC 간판 강지영(35) 아나운서가 결혼설에 휩싸였다.

 

9일 이데일리 보도에 따르면 강지영이 내달 13일 서울 한 호텔에서 연인과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예비 신랑은 금융계 종사자로 알려졌으며, 두 사람은 약 2년 간의 열애 후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 JTBC 측은 결혼설과 관련해 별다른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한편 강지영은 2011년 MBC 아나운서 오디션 프로그램인 ‘신입사원’을 통해 얼굴을 알린 후 그해 특채 아나운서로 JTBC에 입사했다. 2022년 JTBC 주말 ‘뉴스룸’을 단독으로 맡으며 간판 아나운서로 자리매김했다. 강지영은 10일까지 뉴스룸을 진행한다. 2016년부터 7년간 주중 뉴스룸을 진행했던 안나경 아나운서가 강지영 후임으로 낙점됐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