깎아줄테니 전기차 사세요…車 업계 특단의 대책 내놨다

bet38 아바타


정부, 전기차 보조금 차등 지급 결정
국내 완성차업계 맞춤형 할인 공세
기아·KG모빌리티 가격 인하…현대차 할인 혜택
테슬라 등 수입차 보조금 감소

아이오닉6.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정부가 올해 전기차 보조금을 축소하자 완성차 업계가 속속 가격 할인에 나서고 있다. 불편한 충전과 동급 내연기관차보다 비싼 탓에 전기차 수요가 줄어든 가운데 보조금까지 축소되자 특단의 대책을 내놓은 것이다. 앞서 환경부는 전기차 구매 국가보조금 제도를 개편하고 5500만원 이하 전기차에만 보조금을 전액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 KG모빌리티 등 국내 완성차업체들은 주력 전기차 모델 가격 인하 프로그램 마련에 나섰다.

KG모빌리티는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토레스 EVX 판매 가격을 200만원 인하했다. 정부 보조금이 지난해보다 200만원가량 줄어들자 실질적인 고객 부담금을 지난해 수준으로 낮추겠다는 전략이다. 가격 인하로 토레스 EVX의 판매 가격은 세제 혜택 후 △E5 4550만원 △E7 4060만원이다.

토레스EVX. 사진제공=KG모빌리티

토레스EVX. 사진제공=KG모빌리티

KG모빌리티는 “정부의 전기차 보조금 정책으로 리튬·인산철(LFP) 배터리를 적용한 전기차 보조금이 전년보다 줄었지만 가격 인하로 고객이 부담해야 하는 비용은 지난해와 비슷하다”고 설명했다.

현대차는 전기차 신규 출고 고객을 대상으로 전기차 통합 케어프로그램 ‘EV 에브리케어’를 출시했다. 신규 전기차 구매 고객에게 160만원 상당의 충전 크레딧 또는 홈충전기 지원(설치비 포함), 중고차 잔존가치 보장, 신차 교환 지원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대상은 아이오닉5, 아이오닉6, 코나 일렉트릭 차량 신규 출고 고객이다. 단, 아이오닉 5N은 EV 구매 충전 혜택만 제공한다. 아이오닉5, 아이오닉6, 코나 일렉트릭 구매 고객이 3년 이하 중고차를 매각하고 현대차로 대차할 경우 구매 당시 가격의 최대 55%를 보장하는 중고차 잔존가치 보장 혜택이 제공된다. 또한 차량 출고 후 1년 이내 전손사고 발생 시 신차 교환을 지원한다.

현대차는 “고객이 현대차 전기차를 안심하고 구매할 수 있도록 돕고 이용 만족도를 높여 국내 전기차 보급을 활성화하기 위한 취지”라고 설명했다.

아이오닉5.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아이오닉5.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기아는 최대 350만원의 제조사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EV페스타를 시행한다. EV6 300만원, EV9 350만원, 니로 EV 100만원을 할인한다고 밝혔다. 봉고 EV 구매 고객에게는 최대 70만원의 충전기 설치 비용을 지원한다.

지자체 보조금이 확정된 제주특별자치도에서 EV페스타를 통해 차량을 구매할 경우 가격표상 세제 혜택 후 가격 대비 실구매가는 △EV6 롱레인지 2WD 19인치 모델 5260만원→3904만원 △EV9 2WD 19인치 모델 7337만원→6519만원 △니로 EV 에어 트림 4855만원→3808만원 등으로 낮아진다.

모델Y. 사진제공=테슬라

모델Y. 사진제공=테슬라

환경부는 지난 20일 올해 전기차 보조금 개선안을 확정 발표했다. 국비 보조금을 최대 650만원으로 제한하고, 전액 지원받는 출시 기준액은 지난해 5700만원에서 5500만원으로 200만원 내렸다. 5500만원~8500만원 차량에는 보조금을 절반만 지급하고, 8500만원이 넘는 차량에는 보조금을 주지 않는다.

이에 따라 수입차 업계가 한발 앞서 전기차 보조금 전액 지급 기준인 5500만원 미만으로 판매가격을 낮춘 데 이어 국내 완성차업체들도 편승한 모습이다.

테슬라는 모델 Y 후륜구동(RWD) 판매 가격을 5699만원에서 5499만원으로 200만원 인하했다. 자동차 제조·수입사가 제출한 자료로 산출한 차종별 국비 구매 보조금 액수를 보면 모델 Y RWD의 올해 보조금은 195만원이다. 지난해 514만원에서 62.1% 줄었다.

ID.4. 사진제공=폭스바겐

ID.4. 사진제공=폭스바겐

폭스바겐 역시 ID. 4 가격을 5690만원에서 5490만원으로 200만원 내려 보조금 전액 지급 기준에 맞췄다. 폴스타는 폴스타2 롱레인지 싱글 모터 가격을 기존 5590만원에서 5490만원으로 100만원 인하했다.

한편 올해 보조금 제도 개편은 △전기차 주행거리 △배터리 성능 △배터리 재활용 △충전 시설 설치 △사후서비스(AS)망 등을 점수화해 보조금을 차감하는 구조다.

올해 최고 보조금을 받는 차는 아이오닉6다. 국비 보조금은 690만원이다. 주행거리 등에 따른 성능보조금과 차량 정보 수집 장치를 장착해야 받는 배터리안전보조금, 제조사의 급속충전기 설치 실적 등에 따른 인센티브로 구성된 기본 보조금 최대치와 할인에 따른 별도 보조금이 더해진 값이다.

확정된 보조금 지침과 차종별 국비 보조금 현황은 무공해차통합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용현 한경닷컴 기자 yonghyun@hankyung.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