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재, 트로트부터 댄스·EDM까지 장르 집합체 정규 2집

bet38 아바타


가수 김희재 /사진=티엔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김희재가 한층 성장한 음악으로 희로애락을 표현한다.

김희재는 오는 3월 4일 오후 6시 정규 2집 ‘희로애락(喜怒哀樂)’을 발매한다.

‘희로애락’은 1년 9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다. 김희재는 한계 없는 장르 소화력은 물론 총 14개의 트랙을 통해 하나의 ‘희로애락’ 스토리를 완성한다.

앞서 김희재는 콘셉트 포토, 프리뷰 영상, 하이라이트 메들리 등을 통해 다채로움을 자랑했다. 때로는 순백의 미를, 때로는 치명적인 눈빛을, 때로는 아련한 분위기를, 김희재는 시시각각 변하는 아우라와 함께 옴므파탈 매력을 터뜨렸다.

티징 콘텐츠부터 다양한 콘셉트 소화력을 보여준 김희재는 물오른 비주얼만큼이나 업그레이드된 음악 역시 예고해 트로트부터 레게 댄스, EDM, 발라드, 라틴 팝, 유로 하우스 등 ‘장르 집합체’ 앨범으로 대중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김희재는 트로트를 기반으로 레게 댄스를 가미한 타이틀곡 ‘우야노’를 비롯해 총 14곡을 ‘희로애락’에 수록했다. 그간 다양한 보컬 스타일로 감동, 여운, 흥을 안겼던 김희재는 ‘희로애락’을 통해 함께 즐길 수 있는 음악을 선보인다. 특히 ‘희욘세’로 불리는 김희재인 만큼 준비한 ‘보는 음악’에도 기대가 모인다.

또한 김희재는 수록곡 ‘떠나간다’의 작사에 참여, 음악적 성장을 보여줌과 동시에 온전한 그의 감성을 들려준다. 김희재는 음악을 통해 기쁨, 슬픔, 애절함, 사랑 등 깊은 감정 표현을 선사하며, 특유의 울림과 함께 곡 하나하나에 담긴 서사와 이야기를 풀어낸다.

김수영 한경닷컴 기자 swimmingk@hankyung.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