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 제8대 이성해 이사장 취임…임명 직후 ‘GTX-A 건설 현장’ 점검

bet38 아바타


임명 직후 GTX-A 건설 현장 점검을 시작으로 현장경영에 나서

국가철도공단 제8대 이성해 이사장 취임식 모습.

컨슈머타임스=안우진 기자 | 국가철도공단 신임 이사장으로 이성해(57) 전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장이 19일 취임했다. 

이성해 이사장은 국가철도공단 본사(대전)에서 실시한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대신해 국가철도공단 직원들을 대상으로 ‘고객가치’ 실현을 주제로 한 강의를 열었다.

이성해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은 강의에서 대한민국 철도의 주인이자 고객인 국민의 만족과 철도산업 발전의 선순환 구조 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고객가치’ 실현을 최우선으로 삼은 경영 의지를 밝혔다. 

이를 위해 철도건설 공기 준수와 예산의 적기 집행, 철도산업의 고비용 구조 개선과 인적·기술적 저변확대, 적극적인 R&D 투자를 강조했다. 

특히 최근 쟁점이 된 철도 지하화 실현에 필수적인 TBM(Tunnel Boring Machine) 공법의 활성화가 선진국에 비해 늦어지는 것을 언급하며 철도산업의 발전을 위한 국가철도공단의 기술혁신과 규제철폐를 위한 노력이 필요함을 당부했다.

이와 더불어 이성해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은 오는 3월 개통 예정인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A노선 동탄~수서 구간 점검에 나서 현장경영 의지를 밝혔으며 수도권 출퇴근 30분 시대를 열게 될 GTX의 성공적 개통을 다짐했다. 

이성해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은 기술고시(27회)를 통해 1991년부터 건설부(국토교통부 전신 중 하나)에서 공직을 시작하여 2023년 대도시권 광역교통위원장으로 퇴임하기까지 국토교통 분야에서 근무했으며 영국 리즈대 대학원 교통공학과를 졸업한 교통 분야의 전문가로 수도권을 비롯한 지방권 광역급행철도 확대를 이끌어갈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저작권자 © 컨슈머타임스(Consumertime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