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생성형 AI 챗봇 ‘제미나이’ 모바일 앱 출시|동아일보

bet38 아바타


구글 제공

구글이 생성형 인공지능(AI) 챗봇을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형태로 사용할 수 있는 ‘제미나이’ 앱을 선보였다. 다음주 중엔 한국어 서비스가 추가된다.

구글은 8일(현지 시간) 공식 블로그를 통해 생성형 AI 챗봇 ‘바드’의 이름을 제미나이로 변경하고, 제미나이의 모바일 앱 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구글 측은 “스마트폰을 통해서도 바드를 사용하고 싶다는 이용자들의 요청을 반영해 접근성을 높인 것”이라고 설명했다.

운영체제(OS)별로 안드로이드 사용자는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제미나이 앱을 내려받으면 된다. 애플 사용자는 구글 앱 내에 제미나이 탭을 추가하면 된다. 우선 영어 버전으로 시작한 뒤 다음 주 중 한국어와 일본어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구글은 앱과 웹에서 유료로 사용할 수 있는 고급 기능 ‘제미나이 어드밴스드’도 함께 선보였다. 구글 측은 “추론과 심층 데이터 분석, 대화형 코딩, 창의적 협업에 더 최적화된 결과물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최상위 요금제인 ‘구글 원 AI 프리미엄’에 가입해 월 2만9000원을 내면 사용할 수 있다. ‘구글 원’을 이미 구독하고 있는 이용자들은 10달러를 추가로 내면 된다.

글로벌 빅테크 중에서는 마이크로소프트(MS)가 ‘코파일럿’이라는 생성형 AI 앱을 내놓은 상태다.

4차 산업혁명 시대

메타 “AI 생성 이미지에 라벨… 선거 악용 막을것”

남혜정 기자 namduck2@donga.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