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황제 2세’에 쏠린 시선 [포토]

bet38 아바타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의 아들 찰리 우즈(15)가 2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팜 비치 가든스의 로스트 레이크 골프 클럽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코그니전트 클래식 1차 예선에서 플레이 하고 있다. 우즈는 이날 16오버파 86타를 기록, 상위 25위 안에 들지 못하면서 본 대회 출전에 실패했다. 고영준 동아닷컴 기자 hotbase@donga.com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