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위, 개인정보 미래포럼 출범 – 데이터넷

bet38 아바타


개인정보 미래 아젠다 논의·현장 의견 수렴 위해 출범


[데이터넷] 개인정보보호위원회(위원장 고학수)는 개인정보 정책의 완성도를 높이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창출하기 위해 분야별 전문가 42명으로 구성된 ‘2024 개인정보 미래포럼(미래포럼)’을 출범시켰다.

미래포럼은 개인정보 분야 미래 아젠다를 선제적으로 논의하고, 산업계·시민사회 등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는 장을 만든다. 학계·법조계· 산업계·시민사회 등의 전문가 34명과 개인정보위 위원, 유관기관 관계자 등 8명의 특별위원으로 구성됐다.

‘국민 삶이 풍요롭고 개인정보가 안전한 AI 시대’ 구현이라는 개인정보 정책 방향에 맞춰, 올해 미래포럼에서는 ‘인공지능과 개인정보’, ‘아동·청소년 개인정보 보호’, ‘개인정보 보호 강화 기술’ 등의 아젠다를 논의할 예정이다.

올해 갱니정보 정책은 ▲신뢰받는 AI로 국민 삶의 질 제고 ▲일상이 안전한 개인정보 안심사회 실현 ▲글로벌 규범을 선도하는 개인정보 생태계 조성 등의 내용을 담는다.

미래포럼 제1차 회의는 지난달 29일 ‘인공지능과 개인정보’를 아젠다로 개최됐으며, ‘AI 프라이버시 기술’과 ‘의료 인공지능 모델과 프라이버시’를 주제로 발제했다. 개인정보위는 미래포럼에서 나온 정책 제언에 대해 ‘개혁TF’를 중심으로 내부 검토와 관계부처 협의 등을 거쳐, 향후 정책과제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개혁TF는 선도적인 개인정보 아젠다 발굴·관리, 부처 간 협업, 국민 소통 강화 등을 통한 개혁을 선제적으로 이끌어 가기 위해 구성됐다.

고학수 개인정보위 위원장은 “생성형 인공지능 기술의 급격한 발전과 새로운 프라이버시 이슈의 등장 등 변화무쌍한 디지털 환경 속에서 그 어느 때 보다 전문가의 지혜와 통찰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올 한해 열띤 토론을 통해 개인정보 정책에 신선한 자극과 영감을 많이 주시길 바란다” 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데이터넷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