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알펜루트 제철 왔다..4~6월 하나투어 전세기 도야마로”- 헤럴드경제

bet38 아바타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일본 알펜루트를 여행할 제철이 왔다. 높은 설벽 사이로 푸른 하늘이 S라인으로 보이는 바로 그 풍경이다.

하나투어가 알펜루트 설벽 오픈에 맞춰 ‘대한항공 도야마 단독 전세기’ 상품을 출시했다. 정기편이 취항하지 않은 인천-도야마를 전세기 직항으로 이동해 알펜루트 설벽을 만끽할 수 있는 기회이다.

알펜루트 전경 [다테야마-구로베 알펜루트 관광국 제공]
4~6월에만 만끽하는 설벽사이 푸른하늘 풍경 [다테야마-구로베 알펜루트 관광국 제공]

도야마는 한국과 일본 관광당국이 지난해 양국 간 소도시 방문을 활성화하자는데 합의한 우정의 도시이다.

하나투어 단독 전세기는 오는 4월 12일부터 26일까지 주 2회(화, 금), 총 5항차 운항한다. 단독 전세기 운항 이후에도 6월 초까지 해당 상품을 운영한다.

‘다테야마 구로베 알펜루트’는 경관이 아름답고, 겨울철엔 눈 덮인 설산을 즐길 수 있어 일본 알프스로 불린다.

다테야마를 관통해 도야마에서 나가노현을 잇는 다이나믹한 산악관광루트로 약 2400m 높이의 산을 케이블카, 트롤리버스, 로프웨이 등 다양한 교통수단으로 횡단해 각 구간별 웅장하게 펼쳐진 백색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알펜루트 일대엔 해발 3000m 넘는 봉우리가 10여개 있다.

4~6월에는 도로 양쪽으로 최대 20m에 이르는 눈으로 된 설벽이 눈 앞에 펼쳐진다. 오직 이 기간에만 버스에서 내려서 설벽으로 둘러싸인 도로 사이를 걸어보고, 직접 설벽을 만져볼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 가능하다.

유네스코 세계유산 시라카와코

하나투어 단독 전세기를 이용해 도야마로 떠나는 ‘알펜루트/도야마/가나자와 4일’은 다테야마 구로베 알펜루트 설벽을 감상하고, 예술과 문화의 도시 가나자와, 세계문화유산 시라카와고를 방문한다. ‘알펜루트/도야마 5일’은 알펜루트 설벽 감상은 물론 토롯코 열차를 타고 쿠로베 협곡을 달리는 특별 체험도 가능하다. 전 상품 호쿠리쿠 지역 온천호텔에서 1회 이상 숙박해 여행 중 쌓인 피로를 풀 수 있다.

abc@heraldcorp.com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