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 53개 기업에 특허 76건 무상 이전 < 재계 Pick < 산업/기업 < 경제 < 기사본문

bet38 아바타

[ad_1]

최태원 SK그룹 회장. (사진=SK그룹 제공)


[뉴스포스트=이상진 기자] SK그룹이 특허 76건을 선별해 국내 53개 중소‧중견기업에게 무상으로 이전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1일 서울 삼정호텔 아도니스홀에서 ‘2024년 산업부-SK그룹 기술나눔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오승철 산업기반실장과 SK수펙스추구협의회 윤장석 부사장, SK이노베이션 이성용 부사장, SK하이닉스 하용수 부사장, SK텔레콤 채종근 부사장, 한국산업기술진흥원 민병주 원장, 38개 기술나눔 수혜기업 대표 등이 참여했다. 


2014년부터 기술나눔에 참여하고 있는 SK그룹은 현재까지 315건의 특허를 197개의 기업에 무료로 이전했다. SK그룹 기술나눔의 우수사례로 ‘이랑텍’이 꼽힌다. 이랑텍은 이전받은 기술을 통해 기지국 무선통신용 신호처리장치를 개발해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이동통신사들을 대상으로 121억 원 상당의 매출을 달성하고 74명의 신규 고용을 창출한 바 있다.


이날 행사에서 SK그룹은 산업부, 한국산업기술진흥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앞으로도 대‧중소기업의 동반성장 생태계 구축을 위해 기술나눔에 지속 참여키로 했다.


오승철 산업기반실장은 “이번에 이전되는 SK그룹의 우수 기술들은 중소‧중견기업들의 경쟁력 확보에 큰 자산이 될 것”이라며 “올해 포스코그룹, 삼성전자, 에너지공기업 등이 참여하는 기술나눔도 계획하고 있으니 중소‧중견기업들의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네 차례에 걸쳐 진행될 기술나눔에 참여하고자 하는 중소‧중견기업은 추후 게시될 산업통상자원부 또는 한국산업기술진흥원 공고에 따라 신청하면 된다. 기술이전 대상기업은 심의를 통해 확정된다.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