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 티맵 기반 내비게이션 탑재 개시, 2월 X1부터 지원 < 업계소식 < 뉴스 < 기사본문

bet38 아바타

[ad_1]




BMW코리아가 국내 판매 모델에 티맵(TMAP) 기반의 한국형 BMW 내비게이션을 탑재한다고 14일 밝혔다. 새롭게 개발된 티맵 기반 한국형 BMW 내비게이션은 헤드업 디스플레이에도 완벽히 연동되며, 전기차는 전용 기능을 지원한다. 올해 2월부터 X1을 시작으로 확대된다.




BMW코리아는 지난 2019년부터 국내에서 운행되는 BMW 및 MINI 차량에 티맵모빌리티의 온라인 POI 데이터 및 실시간 교통 정보를 적용하기 시작했다. 또한 BMW그룹은 한국 고객에게 높은 수준의 서비스를 위해 2019년부터 티맵모빌리티와 협업, 내비게이션을 개발했다.




새롭게 개발된 티맵 기반 한국형 BMW 내비게이션은 지도 정보가 온라인 스트리밍 방식으로 제공돼 별도의 지도 업데이트가 필요 없다. 최신 교통상황을 포함한 모든 안내 정보 역시 실시간으로 갱신된다. 경로 안내는 헤드업 디스플레이에도 완벽히 연동되는 것이 강점이다.




BMW 전기차는 목적지와 차량 배터리 잔량, 충전소 정보, 교통상황 등을 반영한 최적의 경로를 안내한다. 충전소를 목적지로 설정하면 배터리 자동 예열 기능을 활성화하는 등 전용 기능을 지원한다. 2월 X1 및 2시리즈 액티브 투어러를 시작으로 2분기 신형 X2 등에 탑재된다.




한편, BMW코리아는 한국형 BMW 내비게이션과 함께 BMW의 최신 운영체제인 BMw 오퍼레이팅 시스템(OS) 9를 선보인다. OS 9는 보다 쉽고 직관적인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자연스러운 음성 명령 체계를 중심으로 스마트폰처럼 편안하게 차량 기능을 조작/제어 할 수 있다.

김한솔 기자 〈탑라이더 hskim@top-rider.com〉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