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 시동 건 컬리, AI 개발자 모집

bet38 아바타

[ad_1]

e커머스 기업 컬리(대표 김슬아·사진)가 개발 인력을 대거 채용한다. ‘개발자 한 명이 매장 한 곳의 역할을 한다’는 운영 철학을 지니고 있는 컬리의 대규모 채용은 본격적으로 사업을 확장하겠다는 의미다.

컬리는 5일 테크 분야 모든 직군에 걸쳐 두 자릿수 규모의 개발자를 채용한다고 발표했다. 컬리가 개발자를 대규모로 뽑는 건 2022년 이후 2년 만이다. 모집 분야는 인공지능(AI)·데이터·개발·기획·디자인 등 6개 분야다.

주목되는 대목은 컬리가 AI 부문 개발자 인력 선발에 처음으로 나섰다는 점이다. 현재 컬리는 발주에 앞서 수요를 예측하는 데 AI 기술을 활용하고 있다. 수집된 데이터를 활용해 특정 요일과 시즌에 어떤 제품이 많이 팔릴지 예측하는 방식이다. 새로 채용되는 AI 개발자는 주문과 물류 단계에서의 효율성을 높이는 역할을 하게 될 전망이다. 소비자 취향에 맞는 상품을 더 쉽고 빠르게 추천해주는 초개인화 서비스도 강화할 방침이다.

컬리는 이번 채용의 목적을 ‘진화와 확장’이라고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 9년간 ‘좋은 품질의 제품을 최상의 상태로 고객에게 배송하는’ 본질에 집중했다면, 앞으로는 상품 탐색부터 주문, 구매 후 경험까지 모든 과정을 기술적 측면에서 한 단계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물류센터를 효율화해 주문당 처리 비용을 낮추는 방식으로 이익률을 개선한 컬리는 지난해 12월부터 월간 상각전영업이익(EBITDA) 흑자를 기록 중이다. 흑자 전환이 가시화된 만큼 신규 서비스를 출시하고 사업 규모를 키우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이번 채용 서류는 이달 19일까지 받는다.

양지윤 기자 yang@hankyung.com

[ad_2]

Tagged in :

bet38 아바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